문수성지 오대산 월정사


둘러보기Odae mountain Woljeongsa

마음의 달이 아름다운 절
보궁순례안내

문수성지 오대산 월정사

삼대 적멸보궁
순례코스

1. 오대산 중대 사자암 → 태백 정암사 → 사자산 법흥사
2. 태백산 정암사 → 사자산 법흥사 → 오대산 중대 사자암
3. 사자산 법흥사 → 태백산 정암사 → 오대산 중대 사자암


오대산 중대 사자암

  •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동산리 산1번지
  • T. 033. 333-4729
  • F. 033. 332-7881

태백산 정암사

  • 강원도 정선군 고한읍 고한15리 2
  • T. 033. 591-2469
  • F. 033. 591-2333

사자산 법흥사

  • 강원도 영월군 수주면 법흥리 422-1
  • T. 033. 374-9177~8
  • F. 033. 374-9176

갈래사라는 사명에 얽힌 또 다른 설화가 있는데, 자장율사는 처음에는 사북에 있는 불소佛沼 위쪽에다 사리탑을 세우려고 했으나 탑을 쌓으면 자꾸 무너져서 기도를 했더니 하룻밤 사이에 칡넝쿨 세 갈래가 눈 위로 뻗어나가 지금의 수마노탑과 적멸보궁, 그리고 요사채가 있는 곳에 멈추었다. 스님은 이곳이 바로 절과 탑을 세울 곳이라 하여 절을 짓고 이름을 갈래사라 하였다는 것이다. 갈래사는 창건과 함께 3개의 보탑이 세워졌다고 하는데, 북쪽의 금봉대에는 금탑, 남쪽의 은대봉에는 은탑을 세우고 가운데에 수마노탑을 세웠다는 것이다. 이 중 수마노탑은 사람이 쌓은 탑이라고 볼 수 있지만 금탑과 은탑은 도력으로 지은 것이라서 물욕이 많은 중생의 눈으로는 볼 수 없다고 전해진다.
정암사 적멸보궁에도 불상은 없다. 다만 부처님이 앉아 계신 것을 상징하는 붉은 색 방석이 수미단 위에 놓여 있을 뿐이다. 사리가 모셔진 곳이 바로 빈 방석 너머 장방형으로 난 창문 밖에 서 있는 수마노탑에 봉안되어 있다. 이 수마노탑을 보궁안에서 직접 바라볼 수는 없고, 탑을 제대로 친견하기 위해서는 적멸보궁 뒤편 급경사를 따라 100m쯤 올라가야 한다. 수마노탑은 모전석재模塼石材를 이용한 7층탑으로 높이는 9m 가량이다. 탑신을 구성하고 있는 석재는 수성암질의 석회암으로 판석의 길이는 30~40cm , 두께 5~7cm 정도다. 상륜부는 화강암으로 조성한 노반露盤위에 모전석재를 올리고 다시 그 위에 청동제 상륜을 설치한 탑이다.
정면 3칸, 측면 2칸의 주심포 양식의 팔작지붕이며 용마루에는 취두를 얹었다. 건물은 3~4단의 막돌로 쌓은 기단 위에 건립되었는데 기단 상면에는 다듬지 않은 자연석으로 주초를 놓고, 배흘림 기법의 원형 기둥을 놓았다. 북서향의 건물 중앙 위에 적멸궁이란 현판이 걸려 있다.
건물 안에는 신중탱화 2점과 근년에 조성한 것으로 보이는 작은 동종 1점이 봉안되어 있다. 보궁 주변에 부처의 진신 사리를 보관하므로 보궁 안에는 불상을 두지 않는다. 1771년에 중수한 뒤 3차례 중수하였다.

25318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오대산로 374-8    전화 : 033)339-6800     팩스 : 033)332-6915
COPYRIGHT ⓒ 2016 오대산월정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