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대산클라우드

[한국관광공사 추천] 겨울 향토체험 마을 ①대관령눈꽃마을 (일요시사)2013.02.04 > 언론에 비친 월정사


소통Odae mountain Woljeongsa

마음의 달이 아름다운 절
언론에 비친 월정사

언론에 비친 월정사

[한국관광공사 추천] 겨울 향토체험 마을 ①대관령눈꽃마을 (일요시사)2013.02.04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월정사 지킴이 작성일13-02-05 09:36 조회2,715회 댓글0건

본문

[한국관광공사 추천] 겨울 향토체험 마을 ①대관령눈꽃마을
봅슬레이 눈썰매로 겨울이 더욱 뜨겁다!
기사입력 2013.02.04 13:20:43 | 최종수정 2013.02.04 13:20:43 | 문화부 | webmaster@ilyosisa.co.kr
 

춥고 눈이 많이 내릴수록 더 즐거운 눈과 얼음의 나라 대관령. 체험할 거리가 다양한 대관령눈꽃마을에서는 봅슬레이 눈썰매로 짜릿한 활강을 즐길 수 있다. 스노래프팅이나 사륜오토바이도 겨울철에 빼놓을 수 없는 레포츠. 눈꽃마을에서는 전통 놀이도 색다르다. 옛사람들이 겨울철 사냥이나 이동할 때 쓰던 전통 썰매는 생김새나 타는 방법이 스키와 엇비슷하다. 한두 시간이면 제법 폼 나게 탈 수 있다. 발이 푹푹 빠지는 눈밭에선 설피 체험을 해보자. 워낭·코뚜레 만들기, 새집 만들기, 국궁 체험도 가능하다. 목장 울타리를 따라 대관령 풍력발전단지를 조망할 수 있는 눈꽃마을길 트레킹은 풍광이 근사해 다리 아픈 줄도 모른다. 1월29일∼2월5일 대관령을 찾는다면 2013 평창동계스페셜올림픽 세계대회도 놓치지 말아야 한다.

눈꽃 만발한 설국에서 맞는 ‘뜨거운 겨울’
자연과 예술, 맛이 어우러진 원스톱관광지

겨울에 아이들이 가장 만만하게 즐길 수 있는 눈썰매. 스키나 스노보드에 비해 저렴하고,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썰매장이 있어 편하다. 하지만 막상 가보면 슬로프의 눈은 거의 다 녹았고, 기다리는 줄은 하염없이 길며, 썰매에 올라앉기 바쁘게 내려가야 한다. 웬만큼 인내심 많은 이들도 속 터진다. 그래서 떠났다. 눈썰매 실컷 타고, 눈놀이도 질릴 때까지 할 수 있는 대관령으로.

걷고 뛰고 낚고
“겨울아 반갑다”

대관령눈꽃마을로 향하는 길은 도로를 빼고 온통 눈이다. 겨우내 쌓이기만 할 뿐 녹지 않아, 새하얀 눈의 나라가 된다.

2018평창동계올림픽대회의 무대가 되는 대관령에서는 눈썰매도 올림픽 스타일로 즐긴다. 이름하여 봅슬레이 눈썰매. 슬로프가 봅슬레이 경기장처럼 구불구불하기 때문이다. 튜브에 올라 눈 위로 미끄러지면 어른들도 “와∼” 소리가 절로 나올 만큼 스릴 있다.

봄부터 가을까지는 고랭지 배추를 재배하고, 겨울에 눈이 덮이면 자연스럽게 눈썰매장이 되는 것. 눈썰매는 여럿이 튜브를 연결해 기차처럼 타고 내려가면 더욱 짜릿하다. 건너편 산등성이 너머로 풍력발전기가 슬그머니 고개를 치켜든 경치도 근사하다. 봄부터 가을까지는 레일 위를 달리는 봅슬레이 루지 체험이 눈썰매를 대신한다고.

눈썰매 타는 속도가 시시하면 스노래프팅에 도전해보라. 고무보트에 앉거나 누우면 설상 스쿠터가 끌고 달린다. 스쿠터 때문에 눈보라가 얼굴을 시원하게 덮친다. 직접 운전하는 사륜오토바이도 재미있다.

눈꽃마을이 자리한 차항2리를 비롯한 대관령 일대는 1950년대 우리나라 스키 역사가 시작된 곳이다. 당시에는 목장 경사면에서 활강하고, 마을을 한 바퀴 돌며 노르딕경기를 펼쳤다고 한다. 그 역사적인 장소가 오는 2018년에는 동계올림픽의 무대가 되어 새로운 역사를 이어간다.

눈꽃마을 뒤를 감싼 산자락은 백두대간의 준령 황병산(1407m)이다. 이 지역에서는 예부터 겨울이면 멧돼지와 노루 등을 사냥했는데, 사냥하러 나갈 때는 고로쇠나무로 만든 전통 썰매와 설피가 필수품이었다. 지금도 그 전통을 이어 평창황병산사냥민속(강원도무형문화재 19호)놀이를 즐긴다.

알펜시아리조트에 있는 대관령스키역사관에 가면 한복 차림으로 전통 썰매를 타는 사진을 볼 수 있다. 썰매는 스키를 짧게 만든 것처럼 생겼다. 눈 덮인 산속에서 사냥과 이동이 자유롭도록 이런 모양을 갖췄다고 한다.
다음은 전통 썰매 타기에 도전해보자. 스키 타는 법과 비슷한 점도 있고, 전혀 다른 점도 있다. 양손에 잡는 폴 대신 긴 창 하나를 폴처럼 짚기도 하고, 사냥감이 나타나면 창부리로 찌른다. 몸의 중심을 뒤에 두고 무릎을 최대한 굽혀 눈밭 위를 미끄러져 가면된다.

처음에는 자세가 엉거주춤해서 갈팡질팡하지만 차츰 요령이 생기면 스키보다 결코 어렵지 않다. 스키는 외국에서 시작된 스포츠지만, 우리나라에서도 예부터 이와 흡사한 전통 썰매를 즐겼다는 게 인상적이다.
옛사람들이 눈이 많이 왔을 때 발이 빠지지 않게 신발에 덧신은 설피 체험, 워낭·코뚜레 만들기, 새집 만들기, 국궁 체험 등 하루가 부족할 정도로 다양한 체험이 기다린다.

겨울레포츠 요람
대관령의 3종 매력

신나게 눈썰매를 즐겼다면 다음은 대관령바우길 트레킹에 나설 차례다. 눈꽃마을길은 대관령바우길 2구간으로 눈꽃마을을 중심으로 목장, 숲, 능선을 따라 걷는 12km 거리다. 완주하려면 5∼6시간 걸리는데, 눈꽃마을에서 사파리목장의 데크 전망대까지 왕복 두 시간 구간만 걸어도 눈꽃마을길의 진수를 느끼기에 충분하다.

눈꽃마을에서 사파리목장 입구까지는 길이 단순하고 오르막이라 재미가 덜하지만, 사파리목장에 올라서면 주위를 내려다보는 전망이 시원하다. 완만한 구릉으로 연결된 목장에 말과 젖소들이 평화로운 풍광을 연출한다. 데크 전망대에 이르면 풍력발전기들이 능선을 따라 도열한 장관을 마주한다.

대관령눈꽃마을에서 멀지 않은 의야지 바람마을에는 양 먹이 주기, 치즈 만들기, 딸기잼 만들기, 아이스크림 만들기, 눈썰매 타기 등 체험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외국인 관광객도 많이 찾는다.

평창과 강릉에서는 2013평창동계스페셜올림픽세계대회(1월29일∼2월5일)가 열리고 있다.
스페셜올림픽은 간단히 말해 지적장애인이 참가하는 국제적인 대회다. 흔히 아는 장애인올림픽(패럴림픽)은 뇌성마비, 척추장애, 소아마비, 시각장애, 절단·기타 장애인이 참가하는 것으로 그 대상이 다르다. 아시아에서는 나가노, 상하이에 이어 평창이 세 번째로 스페셜올림픽을 개최한다.

이번 대회에는 세계 120여 개 나라 선수 2300여 명이 참가하며, 알파인스키와 크로스컨트리, 스노보드, 스피드스케이트, 피겨스케이트 등 59개 경기가 펼쳐진다.

2013 평창동계스페셜올림픽세계대회에서는 지적 장애인들의 건강과 사회적 적응을 위한 지원에 국제적 관심을 촉구하는 특별한 선언문이 채택된다.
자료출처 : 한국관광공사
www.visitkorea.or.kr

[여행정보]

당일 코스
체험마을 코스 : 대관령눈꽃마을 → 눈꽃마을길 트레킹 → 의야지바람마을
스페셜올림픽 코스 : 대관령눈꽃마을 → 알펜시아리조트(혹은 용평리조트)
명소 탐방 코스 : 대관령눈꽃마을 → 대관령스키역사관 → 한국앵무새학교 → 이효석문학관

1박2일 코스
첫째 날 : 대관령 신재생에너지전시관 → 의야지바람마을 → 대관령눈꽃마을(숙박)
둘째 날 : 알펜시아리조트(혹은 용평리조트), 대관령스키역사관 → 한국앵무새학교 → 이효석문학관

웹사이트 주소
평창문화관광포털 www.yes-pc.net
대관령눈꽃마을 www.snowtown.co.kr, 033)333-3301
의야지바람마을 http://windvil.com, 033)336-9812
이효석문학관 www.hyoseok.org, 033)330-2700
한국앵무새학교 www.birdhouse.co.kr, 033)333-8249
2013평창동계스페셜올림픽세계대회 http://2013sopoc.org

문의 전화
평창군청 문화관광과 033)330-2762
평창군 종합 관광 안내소 033)330-2771~2
대관령스키역사관 033)339-0410(알펜시아리조트 내)

대중교통
버스_서울-횡계,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약 40분 간격으로 하루 24회(06:32~20:05) 운행, 2시간 30분 소요.
횡계-눈꽃마을, 택시 10~15분 소요.
※문의 : 동서울종합터미널 1688-5979, www.ti21.co.kr
자가운전_영동고속도로 횡계 IC → 좌회전 → 100m 앞 차항교 앞에서 우회전 → 약 4.7km 진입 → 대관령눈꽃마을 

숙박
(주)숲속의 요정 : 봉평면 팔송로, 033)336-2225, www.elfpension.com
대관령눈꽃마을 산촌생태체험장 펜션 : 대관령면 차항2리, 033)333-3301, www.snowtown.co.kr
알펜시아리조트 : 대관령면 솔봉로, 033)339-0000, www.alpensiaresort.co.kr
용평리조트 : 대관령면 올림픽로, 033)335-5757, www.yongpyong.co.kr
국립두타산자연휴양림 : 진부면 아차골길, 033)334-8815, www.huyang.go.kr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 : 용평면 새터마을길, 033)330-0800, 0813, www.pnyc.or.kr

식당
황태덕장 : 황태 요리, 대관령면 눈마을길, 033)335-5942
황태회관 : 황태구이·황태찜, 대관령면 횡계리, 033)335-5795
동양식당 : 오징어불고기·오삼불고기, 대관령면 대관령로, 033)335-5439
대관령한우타운 : 한우구이, 대관령면 올림픽로, 033)332-0001

축제와 행사
대관령눈꽃축제 : 2013년 1월19일~2월5일, 대관령전지훈련장, 033)335-3995(대관령눈꽃축제위원회), www.snowfestival.net
평창송어축제 : 12~2월 초, 평창송어축제장, 033)336-4000(평창송어축제위원회), www.festival700.or.kr

주변 볼거리
오대산, 월정사, 한국자생식물원, 대관령 삼양목장, 대관령 양떼목장, 지르메 양떼목장, 방아다리약수, 이승복기념관, 한국전통음식문화체험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25318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오대산로 374-8    전화 : 033)339-6800     팩스 : 033)332-6915
COPYRIGHT ⓒ 2016 오대산월정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