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대산클라우드

나와 마주앉아… 동안거 50일째(한국일보)2013.01.16 > 언론에 비친 월정사


소통Odae mountain Woljeongsa

마음의 달이 아름다운 절
언론에 비친 월정사

언론에 비친 월정사

나와 마주앉아… 동안거 50일째(한국일보)2013.01.16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월정사 지킴이 작성일13-01-18 14:12 조회2,869회 댓글0건

본문

나와 마주앉아… 동안거 50일째
산문(山門)을 닫아 걸고 오롯이 자신의 내면과 마주앉은 스님들의 동안거(冬安居)가 16일로 50일째가 됐다. 정념 스님(월정사 주지ㆍ왼쪽에서 두 번째) 등이 강원 평창군 오대산 월정사 선방에서 묵언 수행하고 있다. 동안거는 전국의 산사에서 음력 시월 보름부터 이듬해 정월 보름까지 석 달 동안 외부와의 접촉을 일절 끊고 참선수행하는 불교의 독특한 제도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25318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오대산로 374-8    전화 : 033)339-6800     팩스 : 033)332-6915
COPYRIGHT ⓒ 2016 오대산월정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