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대산클라우드

월정사 템플스테이, 평창군 명소로 재조명 (3월14일-포커스뉴스) > 언론보도


마음의 달이 아름다운 절
월정사 템플스테이

언론보도

언론보도

월정사 템플스테이, 평창군 명소로 재조명 (3월14일-포커스뉴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월정사 지킴이 작성일17-03-14 12:58 조회3,759회 댓글0건

본문

 

평창.jpg
월정사 일주문부터 입구까지 ’전나무숲길‘로 불리는 길은 최근 인기리에 종연된 드라마 ’도깨비‘에서 아름다운 겨울 경관으로 체험객을 포함해 국내외 일반 관광객에게 인기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다.<사진제공=평창군홈페이지>
월정사.jpg
월정사 템플스테이가 관광명소로 재조명을 받고 있다<사진제공=평찬군홈페이지>

(평창=포커스뉴스) 강원 평창군 월정사 템플스테이가 관광명소로 재조명을 받고 있다.

14일 평창군에 따르면 월정사 템플스테이는 평소 엄격하거나 어려운 사찰문화 이미지에서 벗어나 현대인의 라이프 스타일을 고려한 휴식처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각광을 받고 있다.

방문객이 원하는 일정에 따라 ‘주중 휴식형’과 ‘주말 체험형’으로 일상에서 휴식을 찾고 자신의 삶을 되돌아볼 수 있는 매력으로 지난해에는 약6673명의 방문객이 월정사 템플스테이를 찾은 것으로 집계되었다.

그 가운데 외국인은 약 1000명 수준으로 평창의 아름다운 자연경관 속에서 동양의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하려는 관광객에게 매우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매월 10월이 되면 월정사 일대에서 개최하는 ‘오대산문화축전’은 ‘산사음악회’, ‘전국차인대회’, ‘청소년 백일장 및 동요대회’등 불교문화를 테마로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되어 새로운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템플스테이 참가자들은 월정사는 오대산국립공원 내에 위치한 ‘선재길’, ‘한강시원지체험관’, ‘한국자생식물원‘등 다양한 자연자원을 함께 즐길 수 있다.

또한 월정사 일주문부터 입구까지 ’전나무숲길‘로 불리는 길은 최근 인기리에 종연된 드라마 ’도깨비‘에서 아름다운 겨울 경관으로 체험객을 포함해 국내외 일반 관광객에게 인기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다.

심재국 군수는 “평창의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보고 느끼며, 지친 일상에 쉼표를 선사하고 싶은 이들에게 평창의 월정사 템플스테이를 추천한다”고 말했다. 

 

김동원 기자 tunaworld1@focus.kr 

 

 

기사원문보기 http://www.focus.kr/view.php?key=2017031400103127518

[이 게시물은 월정사 지킴이님에 의해 2017-03-15 13:34:13 언론에 비친 월정사에서 복사 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25318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오대산로 374-8 번지 월정사 템플스테이
전화 : 033-339-6606~7 / 010-7304-6692     팩스 : 033-334-6606
COPYRIGHT ⓒ 2016 오대산월정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