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원사] 오대산 상원사 새 범종 29일 베일 벗는다 (4월17일-강원일보) > 작은 절 이야기


소통Odae mountain Woljeongsa

마음의 달이 아름다운 절
작은 절 이야기

작은 절 이야기

[상원사] 오대산 상원사 새 범종 29일 베일 벗는다 (4월17일-강원일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월정사 지킴이 작성일17-04-18 09:43 조회18회 댓글0건

본문

 


범종불사 회향식 봉행 후
상원사봉황화엄범종 공개


오대산 `상원사 동종(국보 36호)'을 대신하게 될 새로운 범종이 모습을 드러낸다. 상원사(주지:인광 스님)는 오는 29일 오전 11시 `범종불사 회향식'을 봉행하고 새 범종인 `상원사봉황화엄범종'(사진)을 일반에 공개한다고 17일 밝혔다. 

통일신라 725년(성덕대왕 24년)에 만들어진 `상원사 동종'은 천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종으로 그동안 훼손에 대한 우려로 똑같은 모양으로 재현한 종을 범종각에 걸어놓고 타종을 해 왔다. 2년여에 걸친 불사 끝에 조성된 `상원사봉황화엄범종'은 `상원사 동종'과는 전혀 다른 형태로 제작됐다. 종두는 봉황이 내려앉아 있고 구름 형상의 종고리와 생황(笙篁)이 자리했다. 최근 제작되는 범종들이 사찰이나 지자체의 이름을 큼지막하게 새기던 것에서 벗어나 종의 상부인 천판 위에 작은 글씨로 `상원사종'이라고만 새겨 넣은 점이 눈길을 끈다. 범종 제작은 도학회 한서대 교수가 맡았다. 

오석기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25318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오대산로 374-8    전화 : 033)339-6800     팩스 : 033)332-6915
COPYRIGHT ⓒ 2016 오대산월정사. ALL RIGHTS RESERVED.